Search

독립운동가 오희옥 지사 후손 면담

- 작게+ 크게

정흥교 기자
기사입력 2020-05-29


독립운동가 오희옥 지사 후손 면담


[수원인터넷뉴스] 용인시의회는 이건한 의장과 의원연구단체 '용인독립운동 탐험대2' 소속 유진선, 명지선 의원이 지난 28일 의장실에서 독립운동가 오희옥 지사의 장남 등을 만나 3대 독립운동 기념비 이전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밝혔다.

이날 면담에서는 원삼면에 SK반도체 클러스터 조성에 따라 산단 사업부지 내 조성된 3대 독립운동 기념비 및 삼악학교 표지석의 이전 문제와 용인 독립운동 역사를 기릴 역사공원 조성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앞으로도 시 관련 부서 등과 함께 지속적으로 이 문제를 논의하기로 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수원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