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대구관광, 태국 안방 찾아간다

여행 방송 ‘더 퍼스트 얼티메이트’ 대구에서 촬영

- 작게+ 크게

김태형 기자
기사입력 2019-11-14

    드라마 ‘프라우드 묵’ 촬영(달성군 디아크 문화관 1층)

[수원인터넷뉴스] 대구시는 대구관광뷰로와 함께‘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를 앞두고 동남아 관광객 유치를 위해 태국 지상파 드라마와 여행 방송프로그램의 대구 촬영을 유치해 대구관광 홍보에 나섰다.

대구시와 경상북도는 지난 5월 대구와 경북을 배경으로 드라마를 촬영하고 태국 내 시청률 1위 최대 지상파 방송국 채널3을 통해 송출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태국 드라마 제작사와 체결했다.

먼저, 태국 드라마 ‘프라우드 묵’ 주연배우와 제작팀 35여명이 11월 9일부터 6일간 김광석 거리, 동성로 근대골목, 디아크 등에서 아름다운 대구의 모습을 드라마에 담았다.

‘프라우드 묵’ 은 태국 내 로맨스 장르의 손꼽히는 감독으로 인정받는 사라츠와디 웡솜펫이 메가폰을 잡고 태국 라이징스타인 부아완지리와 폰나와쉬가 출연해 서로의 사랑을 확인하고 진실 된 행복을 찾아가는 이야기의 청춘 로맨스 드라마다.

또한, 2020년 2월 중 지상파 채널36을 통해 태국 전역에 방영될 여행 방송프로그램인 ‘더 퍼스트 얼티메이트’의 대구 관광지 촬영이 11월 11일부터 15일까지 진행된다.

이 프로그램은 해외여행 특화 다큐멘터리 프로그램으로 국가별 숨은 명소를 찾아 시청자에게 새로운 여행 스타일을 소개하고 해당 지역의 별미를 알리는 프로그램으로 진행자인 모델겸 연기자 패챗부리락을 포함한 촬영팀 6명이 대구를 방문했다.

프로그램의 대구 촬영 컨셉은 ‘세련되고 여행하기 좋은 도시, 대구’로 앞산전망대, 동성로 서문야시장, 대구사격장, 사문진주막촌, 디아크, 북성로 찜질방, 한복체험, 수성못, 김광석거리, 팔공산케이블카, 동화사, 치킨테마파크 등이며 아름다운 대구 가을풍경을 함께 영상에 담는다.

김호섭 대구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이번 태국 드라마와 여행 프로그램 촬영을 통해 대구의 아름다운 관광자원을 태국 전역에 알려 내년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 기간 태국 관광객이 대구를 방문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여행 트렌드에 맞춰 다양한 매체를 활용한 홍보를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수원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